ID/PW 찾기 회원가입

[차한잔]  [김신명숙] 그래서요? 깔깔깔²

 
  4094
Updated at 2008-11-16 18:39:00


김신명숙 : 남자들이 군대 간 것에 대해서 애국했다고 하는데 꼭 군대가는 것만이 애국은 아닙니다.
여자들도 사회에서 나라를 위해서 열심히 일합니다. 그러니까 여자들도 국방의 의무를 하는 겁니다.


방청객 : 군인이 되어 나라지키는 것만이 국방의 의무는 아니라고 했죠?
저도 총 대신 책을 잡고 싶었습니다.

김신명숙: 그래서요? 깔깔깔

● 프차에는 시사/정치에 대한 글과 댓글은 하루 한 건만 허용되니 이점 유의하시어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 시사/정치 글이라도 집회 관련 글과 현 대통령을 포함한 정치인 관련 글은 시사/정치게시판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프차는 기본적으로 차가운 이성보다는 따뜻한 인간미를 추구하는 게시판입니다.

※ 본 공지 문구는 'Ctrl+A'를 눌러 전체선택 후 'Del'키로 지울 수 있습니다.
11
Comments
1
2008-11-16 18:38:38

꼴통 페미나 꼴통 마초나...

2008-11-16 18:38:49

저런 사람이 있어 여성운동가들이 단체로 욕먹는거죠

2008-11-16 18:44:15

한참 지난 이야기가 오늘 따라 왜 두개나 게시물로 올라 오는건지~~

모르셨는지는 모르겠지만

좀 피곤 하네요!

2
2008-11-16 18:45:23

몇몇 극 페미때문에 오히려 여성운동은 산으로 가죠.
그렇다면 그런 극 페미들을 왕따 시키거나 학계에서 쫓아내야 할텐데.
아무말 없거나 '잘한다, 잘한다'하니깐 극 마초 아닌 남자들도 보면서
열 받는거죠.
그러면서 페미니스트라고 하면 학 부터 떼고요.
제대로 된 페미니스트라고 해도 지레 선입견이 생기고요.
다 저런 사람만 있는 것도 아닌데요.
여성운동에 가속도를 내려면 극 페미부터 먼저 정리하는게 빠를겁니다.

1
2008-11-16 19:15:56

역시나 올라왔군요 이 사진.
그냥 '김신명숙이란 여자'만 욕하면 되는 겁니다.
저 사진 하나보면서 김신명숙->꼴통페미->이화여대->사회,인권운동 등등에 대한 막연한 분노의 정당화로 또 이어지는 건가요 --

2008-11-16 22:29:44

제 편견일까요?
김신명숙->꼴통페미->이화여대 까지는 어느정도 받아들일 수 있는 명제라고 생각합니다만..

2
2008-11-16 20:55:16

밑에 군대애기가 나오서 이런 글을 올리시는건가요?
dp실망이군요
겨우 이정도의 수준밖에 안됐나요

2008-11-16 21:47:51

태도는 좀 아니었던 것 같지만, 말 자체는 틀린 건 아니네요.
방청객 분이 말을 좀 잘하셨으면 어땠을까도 싶고. 첫 문장과 뒷 문장이 의미가 이어지지 않잖아요.
제 생각에 방청객은 '가고 싶어서 간 군대도 아닌데, 책 대신 총을 들게 만든 개인에 대한 국가의 보상은 필요하지 않느냐' 란 소릴 하고 싶었던 게 아닌가 합니다만...
저 분 책도 읽어봤는데, 상상 속의 '꼴통 페미'는 아닙디다.

2008-11-16 22:28:57

제 경험상.. 아무리 꼴통이라고 해도 책으로 접해보면 잘 포장되있는 경우가 100%입니다. 꼴통짓이 드러나는건.. 저런 토론장소나 인터뷰에서 보여지는 모습이죠.
누구나 책을 통해서는 자신의 본모습을 100% 숨길 수 있으니까요..

남자들이 군대가있는 동안에 여자들도 '사회에서 애국한다'는 식이라면.. 여자가 군대가는것도 반대할 이유가 없지않을까요? 똑같은 애국인데요.
사회생활하는건 애국이 아닙니다. 그냥 자기 돈벌이할 뿐이죠.
어느 누가 회사다니면서 애국한다고 생각하겠습니까.

2008-11-16 22:54:23

경험에 대해서는 제가 뭐라할 부분이 아닙니다만...
사회에서 애국한다는 부분은 좀 다양한 의미가 있을 수 있죠.
단순히 총 들고 싸우는 방법을 익히는 게 애국의 의미가 아니라면...
사회생활은 그저 돈벌이일 수도 있지만, 개인의 성취 문제도 있고, 다양한 의미로 다가올 수 있는 거죠. 돈 벌어서 애국할 수 있는 방법도 많잖아요?
여자가 군대 가는 것을 모두 반대하는 페미니스트는 없을 겁니다. 여군의 존재 자체를 문제삼는 페미니스트가 있나요? 문제는 '그럼 니네도 전부 가라'라고 몰아부치는 몰상식이죠.
제 생각에 '애국이냐 아니냐' 이런 문제는 답이 없는 겁니다. 어떤 이에게는 애국이 될 수 있는 문제가 어떤 이에게는 아닐 수도 있죠. 추상적인 것을 들고 이야기해 봤자죠.
애국이 문제가 아니라, '국가의 강요로 보내야만 하는 시간에 대한 보상' - 이것에만 핀트를 맞춰 이야기하면 될 문제죠.

2008-11-17 00:28:16

애국안해도 좋습니다.
근데 저런 여자는 딱 꼴통 페미 같아보입니다.
여자들 욕먹이는...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