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RVER HEALTH CHECK: OK
ID/PW 찾기 회원가입

[차한잔]  한국영화 중 '가장' 야한 영화가 어떤게 있을까요

 
  41216
Updated at 2019-06-30 10:55:04

노랑머리 (1999)

 

 

 썸머타임 (2001)

 

 

너에게 나를 보낸다 (1994)

 

 

청춘 (2000)

 

 

간신 (2014)

 

 

대망의 거짓말 (1999)

 

 

또 있을테지만 눈으로 직접 확인 된것만 추스려 봤습니다.

이중에 베스트 3를 뽑자면 어떤게 있겠습니까?

 개인적으론 거짓말 / 노랑머리 / 간신 이 되겠습니다..

님의 서명
절망의 껍질을 깨고
34
Comments
1
2016-09-01 18:24:24

거짓말이죠. 충격이었습니다.

WR
2016-09-01 18:27:17

앞으로 거짓말 정도의 영화가 나올까 싶습니다.

2023-07-04 19:11:53

부끄럽네요ㅠㅠㅠ

2016-09-01 18:25:46

글쎄요......제 개인적으로는 노는계집 창, 나쁜남자......정도가....

WR
1
2016-09-01 18:26:55

제가 창 하고 나쁜남자 둘 다 봤지만 '야한' 것 보다 스토리가 더 충격적이었어요^^

2
Updated at 2016-09-01 18:26:41

<맛있는 섹스 그리고 사랑>도 참 야시시했더랬는데. 어린 마음에 그거 보고 발그레~

3
2016-09-01 18:28:07

 여균동 감독의 <미인>이 기억납니다.

WR
2016-09-01 18:35:50

그건 아직 제가 안봐서 안올렸어요.  그것도 꽤 야하다 하더군요.

2016-09-01 19:06:07

저도 미인 한표요 ㅎㅎ

2016-09-01 18:28:35

 간신.... 별로 안야하던데요.....

WR
2016-09-01 18:36:24

그때 당시 여자사람 친구랑 같이 극장에서 봤는데 둘 사이 어색해졌어요 ㅋㅋ

2016-09-01 18:31:17

 바람난 가족, 해피엔딩 도 상당히 야했던 기억이 나는군요.

2016-09-01 18:32:11

GIF 최적화 ON 
657K    134K

 

GIF 최적화 ON 
1.2M    239K

 

GIF 최적화 ON 
827K    264K
Updated at 2016-09-01 18:39:42

 스토리적으로 좀 그런 영화는 "서울 무지개"와 "빨간 여배우" 가 아닐까 싶습니다.

국가통치자가 바람 피우는 내용이고 한여자가 파멸되어가는 모습을 그린 영화입니다. 

아마 모르는 분들도 계실듯. 김자옥씨가 나왔던 0양의 아파트는 비디오가 성인영화와 편집되어 파문이 일어났던적이 있었습니다.

 

 

Updated at 2016-09-01 18:36:20

 김기덕 감독의  "나쁜남자"  "뫼비우스" 

2016-09-01 18:36:41

이미숙 이정재에. 정사. 한표드립니다.

2016-09-01 18:36:52

<자녀목>이라고 원미경님 리즈 시절 영화인데... 저는 이게 제일 에로틱하더군요. 

WR
2016-09-01 18:38:13

너무 오래된 영화라...구할 수 있으면 잘 보도록 하겠습니다.

2016-09-01 18:41:40

유튜브에 아마 공개되어 있을 겁니다. 것두 고화질로 ㅎㅎ

2016-09-01 18:42:52

"간기남".... 박시연의 연기가 상당히 므흣하더라능...

 

Updated at 2016-09-01 18:57:37

 오래전 DVD방 알바할때는 밤중에 꽐라되서 "암거나 야한거 좀 틀어봐라" 하는 아저씨들 올때마다

맛있는 섹스... 틀어주는게 무난했죠.

2016-09-01 19:17:41

전 청춘이 제일 야하다고 생각들었습니다.
현실적이먕서도 판타지가 있는...

2016-09-01 19:22:19

빨간앵두 씨리즈요~ 직빵으로꽂아뿔랑게~

2016-09-01 20:00:27

오수비 주연의 서울에서 마지막 탱고

추억보정이 있긴 하지만 무척 대담하고 야한 영화였습니다.

 

 

2016-09-01 20:28:50

뼈와살이타는밤... 어린나이에 벽에붙은 포스터 보고 부끄부끄했죠

1
2016-09-01 20:29:33

지극히 주관적인 느낌입니다만 김기덕 감독의 섬을 보면서 노출의 수위를 떠나 제가 본 한국영화중 가장 날것이면서 원초적인 느낌의 성적 에너지가 영화 전체에서 느껴지더군요. 다른 분들이 언급하신 영화들보다 수위도 별거 아니라고 보는데 이상하게도 저에겐 그렇습니다.
아무래도 고립된 호수와 낚시터라는 배경과 분위기 때문에 더욱 그런 느낌이 든게 아닐까 싶기도 합니다.

2016-09-01 21:38:19

다른 영화들은 오래 되서 가물 거리고 최근에 봤던 영화로는 '간신'이 야하더군요..^^

2016-09-01 22:00:15

 저는 전도연 주연의 '헤피엔디'가 제일 야한 영화같습니다.

당시에 전도연, 주진모의 배드씬이 상당했지요.

2016-09-01 22:31:34

오래전이지만 비디오로 빌려본 빨간앵두4가 제일 기억에 남네요.  

당시 무삭제판이었는지... 주연 여배우 김정아씨의 수북한 털 가운데 하얀털이...-_-b... 잊혀지지 않습니다.

2016-09-01 23:41:31

개인적으론 어린시절 몰래 봤던 애란이 가장 야했었습니다.

2016-09-02 00:42:48

여자에게 처음으로 채이고 혼자 보러간 영화 애란... 무지 야했어요...

2016-09-02 01:36:38

저도 헤피엔드

2016-09-02 02:13:30

전 리허설..

2016-09-02 02:40:08

'아가씨' 동성애 장면도 장난아니죠.

 
글쓰기
SERVER HEALTH CHECK: OK